이번 휴가에는 해안누리길 걸으며 코로나 극복!

‘슬기로운 걷기여행’, 우리 가족 해안누리길 여행경비 지원

김기영 기자

작성 2020.06.11 21:38 수정 2020.06.12 11:09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가족 중심의 비대면 대안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우리 가족 해안누리길 여행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전국 58개 노선을 갖춘 해안누리길은 지난 2010년도부터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재단이 지정해온 걷기 좋은 해안길이다. 바다를 끼고 걸으며 즐기는 빼어난 경관은 물론 우리나라의 다양한 해양문화와 레저 등도 두루 체험할 수 있는 종합 해양관광지로 이름이 높다.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재단은 해안누리길 여행을 희망하는 127개 가족을 추첨으로 선발, 희망하는 해안누리길 관할 지자체의 지역화폐로 한 가족당 여행경비 20만원을 지원한다. 해안누리길 여행을 원하는 가족이라면 누구나 6월 12일 부터 6월 27일까지 해양관광누리집( www.oceantrip.or.kr )을 통해 신청 할 수 있다.

 

여행경비를 지원받은 가족은 올해 10월말까지 자유롭게 해안누리길을 여행하면서 해안누리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디지털 스탬프를 받고 가족 대표의 개인누리소통망에 여행 후기를 올리면 된다. 


한국해양재단에서는 여행 후기에 대해서도 별도의 심사를 통해 총 10명을 선정하여 각 10만원씩의 상금을 추가로 지급할 예정이다.

 

다만, 10월까지 해안누리길 여행을 하지 못하거나, 스탬프 받기 및 개인누리소통망에 여행 후기를 완성하지 못한 경우, 지급된 지역화폐는 한국해양재단으로 반납해야 한다.

 

김태경 해양수산부 해양레저관광과장은 “이번 체험단 운영을 통해 해안누리길에서 가족 중심의 비대면 바다여행의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고, 섬과 어촌지역의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하며 “여행하시는 모든 분은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도 꼭 준수하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지식산업센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